비건 카페를 같이 갈 수 있는 유일한 친구가 한국을 떠난지 어언 6개월

드디어 친구가 귀국해서 냉큼 약속부터 잡았다.

 

그렇게 같이 가게 된 연남동 비건 카페 어니스타

다른 블로그에선 2호점이라고 하는 것 같은데 그건 잘 모르겠고

카페나 음식점이 전혀 없을 것 같은 골목에 딱 위치해있다.

no 밀가루

no 유제품

no 달걀

no 설탕

아주 마음에 들어 ㅋㅋ

가격은 살짝 비싼 편이다.

비건 식당들이 원래 좀 비싼 편이긴 한데, 카페 어니스타는 그 중에서도 쪼~금 더 비싼 편이다.

저기 파운드 케익의 사이즈가 핸드폰 1/3 정도의 사이즈니... 

잘 안보이지만 브라우니, 타르트 종류는 냉장고에 보관 중이다

마찬가지로 가격 대비 사이즈는 조금 작은 편

커피가 4500원, 두유라떼가 5500원이니 음료 가격은 쏘쏘하네...

라고 생각했는데 ㅎㅎㅎㅎ

사진으론 잘 안보이는구나....

커피 양 정말 적다........ 처음 받았을때도 양이 적네 했는데, 그중 1/3이 거품......

조금 심하지 않습니까 ㅎㅎㅎ

그래도 정말 맛있었던

카페 어니스타의 시그니쳐, 반반 브라우니

왜 인기 있는지 알 것 같은....비싸도 2개, 3개 계속 먹고 싶은 맛이다. 특히, 말차 부분이!!!

순식간에 사라져 버린 브라우니에 결국 다이어터의 본분을 망각하고, 초코 타르트를 하나 더 시켜 먹었다ㅋㅋ

(하지만 역시 진리의 말차)

우리는 운이 좋아서 창가에 앉을 수 있었는데

손님이 정말 끊이지 않고 들어온다.

평일 4시에, 그것도 이렇게 외진 지역에.... 하지만 베이커리 맛을 보니까 왜케 인기가 많은지 이해도 가고 ㅋㅋㅋ

상암에도 체인이 하나 더 생기면 좋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연남동 240-34 1~2층 | 카페어니스타
도움말 Daum 지도

망원동에 한창 핫한, 스탠딩에그 카페로도 유명한

모티프 커피바(MOTIF COFFEE BAR)

너무 깨끗해서 입구부터 힐링되는 모티프

뒤에서 자세히 쓰겠지만, 시각적인 행복을 떠나 오감이 행복한 카페였다

메뉴가 굉장히 단촐하다. 커피 여섯 가지뿐.

처음엔 메뉴가 너무 적어서 아쉽게 느껴졌는데 카페의 미니멀한 분위기와 어울리는 메뉴인 것 같아서

좋으면 모든 게 좋아 보인다고 단촐한 메뉴조차도 모티브와 어울려 보였다

크게 카페와 책방 공간으로 나눠지는데

카페의 시그니처 같은 여유로운 쇼파, 그리고 음악(후배에게 들어보니 스피커가 엄청 좋은 거라고 한다!!), 향까지도 모든 게 힐링을 위한 공간처럼 느껴졌다.

벽 하나를 두고 바로 옆공간에 마련돼 있는 책방

주로 여행 관련된 책들이 구비돼 있었는데 책의 종류가 다양하진 않았지만 주인장의 취향을 확실히 느낄 수 있는 책장이었다.

특히 마음에 들었던 건 큰 창 앞에 마련된 자리

카페에서도 나만의 서재를 즐기는 것 같은 즐거룽

햇살까지 마음에 들었던 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합정동
도움말 Daum 지도
  1. 로나루 2018.09.17 23:05 신고

    이런 카페도 있었네요.,.

백년만에 올리는 먹방 포스팅 ㅋㅋㅋ

팔현 캠핑장에 들렸다가 낙지 볶음을 먹겠다며 난생 처음 구리까지 갔다

백종원의 삼대천왕에서도 나왔다던 구리 맛집 골목안채

망고 순위권이라 기대하며 찾아갔는데

생각보다 위치가 너무 외진 곳에 있어서 당황

진짜 차 댈 곳도 마땅치 않은 골목 안쪽에 티나지 않게 위치한 수수한 가게다

우리가 갔을때도 웨이팅이 꽤 길었는데

줄 서기 전 안에 들어가서 미리 주문을 넣어야 한다

백종원의 3대천왕 인증 간판!

메뉴는 단촐하게 낙지 볶음과 바지락 칼국수

낙지볶음이 꽤 매워, 공기밥 필수다

가정집을 다닥다닥 개조해 좋게 말하면 아늑하고

나쁘게 말하면 폐소공포증 걸리기에 딱 좋은....

깔끔한 기본찬들

메인이 워낙 쎄기 때문에 기본찬들은 간이 다 심심한 느낌이다

드디어 나온 메인,

낙지볶음 중(2만원)에 바지락 칼국수(5천)!

둘이 먹기에 양이 많진 않을까 걱정했는데

양파 반, (얇은) 낙지 반이라 양이 절대 많지 않다 ㅋㅋ

다른 낙지집들과 다르게 골목안채의 낙지 볶음은 숯불향이 많이 나는 자극적인 맛이다

그래서 맵긴 매운데 아구찜 같은 매운 맛이 아니라

닭발에 후추가 좀 많이 뿌려진 맛?

사실 우리 취향은 아니었다 ㅋㅋㅋ

오히려 더 마음에 들었던 바지락 칼국수

국물도 깔끔하고, 무엇보다 직접 자른 듯한 넓고 도톰한 면이 마음에 쏙 들었다

칼국수 면이 도톰한 이유,

바로 이렇게 낙지와 함께 비벼 먹으라고

신기하게 밥이랑 먹을때와는 낙지 맛이 또 달랐다 ㅋㅋㅋ

밥 먹다 뿜었던 낙서 ㅋㅋㅋ

어디든 누군가의 나와바리였겠지 ㅋ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구리시 인창동 288-6
도움말 Daum 지도
  1. 2018.07.15 17:32

    낚지볶음이 아니고 양파볶음임

모처럼 미세먼지 하나 없이 날이 짱짱 좋았던 지난주 주말

길도 익힐 겸 이태원까지 걸어가봤는데

걸어서 20분 정도도 안걸린 것 같다.... 약수역 짱 죠아>_<

뭘 먹을까 고민하다가

사전 정보 하나 없이 분위기만 보고 들어간 라구(ragu)

메뉴는 엄청 단촐하다

오늘의 스테이크(옵션으로 큰 사이즈)와 라구 파스타 뿐

깜짝 놀랐던 게 가격이 엄청나다

스테이크 가격이 16000원....그것도 하우스 와인과 같이

먼저 나온 라구파스타

라구 라자냐 기본 맛에 충실한데, 생각보다 퀄리티가 높다!

드디어 나온 스테이크!!

가격이 너무 저렴해서 그리 크게 기대하지 않았는데

생각보다 고기가 괜찮다

한가지, 양이 적어....

달달하니 맛있었던 샹그리아도 하나

고기랑 같이 나오는 하우스와인은 묵직하고 텁텁한 편이라 호불호가 조금 갈릴 것 같은데

샹그리아는 시원한 날 바람을 쐬며 먹기에 딱 좋은 맛이었다

요즘 대세인 오픈 치킨

믿음이 간다 ㅋㅋㅋ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용산구 용산동2가 45-4 1층 | 라구
도움말 Daum 지도
  1. 엡큐리언 2018.05.13 16:53

    La herb oil이라는 단어가 호러블한것 외엔 멋진 레스토랑이네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