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쉬움 가득 ㅠ

전주 마지막 코스, 한옥마을

 

사실 둘다 한옥마을을 와봤던 터라 그리 큰 감흥은 없었으나

시간이 조금 남아 산책 겸 들렸다

대신 이번엔 한옥마을 구석구석

뒷길 위주로 돌기로 함 ㅋㅋ

사람이 북적거리는 메인 도로보다

이렇게 한적한 뒷골목이 더 좋다

아늑한 분위기..

술 체험(?), 암튼 술 박물관

몇병 사려고 했으나 생각보다 술 종류가 별로 없다

술박물관에 있건 포석정 같은 모양의 조형물

저기에 술을 가득 흐르게 해서 발을 바라보며 한잔씩 떠 먹고~캬~

이번생엔 불가능하겠지...

고양이 관련 귀여운 아이템이 가득했던 쑥이네

여기서 귀걸이 득템!ㅋㅋ

한옥마을에 왔으니 제대로 된 차를 마셔보자며 들린

전통찻집 다화원

가격은 5000~6000원대

인사동 찻집 가격들을 생각하면 한옥마을 한가운데 있는데도 불구하고 가격은 쏘쏘한 편이다

우리가 시킨 오미자와 모과차

모과차 짱맛!

도자기 그릇이 가득한 한옥분위기

사장님도 굉장히 점잖다

(그에 비해 손님들은...우리가 갔을 때 하필 진상 손님들이 많아서....사장님 화이팅)

대부분 좌식 테이블인데

입식 테이블도 딱 한자리 있었다

하지만 한옥에선 역시 좌식 ㅎㅎ

예뻤던 마당

저 창가자리에 앉으면 마당을 바라보며 여유롭게 차를 마실 수 있다

이제 서울로 돌아가야지..

안녕, 전주

내년에 또 보자, 전주 국제 영화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완산구 풍남동3가 51
도움말 Daum 지도

남들이 보면 웃겠지만....

전주여행 마지막날

오전부터 브런치가 너무 먹고 싶었다

아쉽게도 전주엔 브런치 카페가 거의 없었으나..

폭풍 검색으로 찾아낸 전주 브런치 카페 투리스타

한옥마을 근처, 호텔 아래 붙어있는 한적한 카페다

들어오자마자 꺄~!!!! 소리 지르게 했던

예쁜 분위기

꽃과 여유가 넘치는 사랑스러운 인테리어다 ㅎㅎ

전주 여행오면 콩나물 국밥 등 한식 먹기에 바쁘니까..

그래서인지 손님이 거의 없었다

브런치는 아쉽게도 주말에만 된다며 ㅠ

대신 시킨 샌드위치 두개

크로와상 샌드위치(6,900)

가격은 싸지 않은 편인데 진짜 맛있고 신선하다

그리고 예뻐...

치아바타 샌드위치(6,900)도 한장

마찬가지로 맛있는데, 좋아하는 빵 종류에 따라 취향이 갈릴듯

커피를 시키면 이렇게 초록초록 예쁜 쟁반에 담아 갖다 주신다

예뻐 예뻐>_<

메뉴판도 찰칵

가게 분위기가 예쁜만큼 가격이 착한 편은 아니다 ㅎㅎ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동 126-6
도움말 Daum 지도

작은 게스트하우스의 안좋은 점

거실에서 파티를 하면, 방에서 편히 쉴 수가 없다는 점...

영화를 연달아 본 뒤 너무 지쳐 방에서 쉬고 싶었지만

거실에서 들리는 파티 소리에 차라리 밖에 나가 시간을 보내기로 했다

배도 고팠고 ㅋㅋ

숙소 근처, 한옥마을에 위치한

술집 구일집

웨이팅만 30분 정도? 우리가 들어온 이후에도 손님이 계속 들어오는 근처 인기집이다.

메뉴판도 한장!

우리 배고팠나보다...연탄불고기 세트(20,000) 하나에 똥집볶음(12,000)까지 추가

술메뉴판도 한장

술가격이 비싸긴 하군 흠흠

배고프다고 너무 시킨 느낌이다

양이 너무 많아 ㅋㅋㅋ

맛이 딱 적당했던 불고기

막걸리보다는 소주랑 잘 어울릴 것 같은 느낌

마찬가지로 평범한 김밥

닭똥집 꺄악!!

달달하니 맛이 딱 좋다

전주의 밤이 저물고...

정신적으로 피곤했던 하루. 어서 가서 쉬어야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완산구 풍남동1가 41-2
도움말 Daum 지도

어제 방아깐에 이어 오늘의 첫끼는 객리단길 연어 맛집 '다가연어'

두번째 여행이었기 때문에 콩나물 국밥, 한정식 등 전주 정통 식사보단

전주에서 핫하다는 객리단길 맛집들에 더 관심이 갔다

아기자기한 소품이 가득

전면 유리창 덕분에 가게 전체가 밝고 따뜻한 분위기다

사시미, 타다끼 등 다양한 사시미 메뉴들

사케동, 덮밥, 라멘 등 식사메뉴도 다양하다

하지만 우리는 제대로 된 연어가 먹고 싶다며 사시미 메뉴만 시켰다

거의 가게 오픈과 동시에 왔기 때문에

손님 없이 한가로운 분위기

12시가 넘으니 손님들이 몰려 들어와 가게가 금방 북적북적해졌다

깨끗하고 귀여운 그릇, 수저 세트

사시미(13,000)와 타다끼(13,000)

은혜로운 연어의 모습 ㅠ

비린내 적고 식감 좋게 해동돼 먹기에 딱 좋았다

아쉬운 건 양이 적어 ㅠㅠㅠ

타르타르 소스와 함께 먹으니 생연어와는 또다른, 연어의 감동이 ㅠ

도톰도톰하니 다홍색이 선명한 연어

연어 사시미에 맥주가 빠질 수 없다며

오전 11시부터 생맥주를 시켜먹었다

귀여운 맥주잔

서울에 있어도 자주 갈 것 같은 연어맛집

인테리어까지 맘에 들어>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북 전주시 완산구 중앙동1가 56
도움말 Daum 지도
  1. 이기쁨 2017.11.10 06:54

    와 정말 맛있겠어요~!!

+ Recent posts